This website uses cookies. By using the site you are agreeing to our Privacy Policy.

2020.09.05 Caroline Tran

XF50mmF1.0 R WR: Caroline Tran Feels the Love

Caroline Tran

Caroline Tran은 캘리포니아 로스 앤젤레스에 거주하는 웨딩 및 라이프 스타일 초상 사진가로, 사람과의 교류를 좋아하고  렌즈를 통해 고객의 이야기를 전하는 데 열정적입니다.

캐롤라인 트란(Caroline Tran)은 FUJINON XF50mmF1.0 R WR 중간 망원 단렌즈에 약혼자들의 사랑, 열정, 로맨스를 담습니다

상업 광고와 인물 사진 전문 사진가 캐롤라인 트란(Caroline Tran)은 "저는 스토리를 전하는 걸 좋아해요."라고 말합니다. 그래서 캐롤라인은 연인들의 약혼 기념 촬영을 좋아합니다. "약혼 기념 촬영은 두 사람의 인생에서 전환점을 기록할 기회입니다. 이들의 개인적인 사연을 듣고 그 이야기를 기록하는 것을 좋아합니다." 

캐롤라인은 인물 사진에 이 스토리가 제대로 담길 수 있도록 두 가지 기준으로 렌즈를 선택합니다. 바로 보케의 품질과 피부톤의 렌더링입니다. 그래서 FUJINON XF50mmF1.0 R WR을 체험해볼 기회가 생기자, 어서 기능을 살펴보고 싶었습니다. 초광각 F1.0 조리개, 인물 사진을 찍기에 좋은 76mm 수준의 초점 길이, Fujifilm의 유명한 색재현 능력을 결합하자 완벽한 장비를 구성할 수 있는 조건이 완성되었습니다.

"제 작품은 아날로그 필름으로 촬영해서 얻을 수 있는 아름다운 보케와 피부색이 특징입니다. 디지털 작업에서도 이런 특징을 유지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캐롤라인은 좋은 기능이 많이 있지만 XF50mmF1.0은 인물 사진 프로젝트, 그 중에서도 특히 약혼 기념 촬영에 사용하고 싶다고 생각했습니다. "놀라울 정도로 얕은 피사계 심도로 사진을 찍어보고 싶었습니다. F1.0 조리개값을 사용해서 아주 낭만적이고 몽환적인 이미지를 만들고 싶었죠."

조리개를 크게 열고 찍으면 캐롤라인이 원하던 몽환적 느낌을 더할 수 있었지만, 이 렌즈의 장점은 그뿐만이 아닙니다. 하늘에서 해가 지기 시작하면 새로운 문제가 생깁니다. 빛이 렌즈에 바로 들어오기 시작하는 겁니다. 캐롤라인은 적절한 효과를 얻기 위해 이런 문제에 영향을 받지 않는 장비가 필요했습니다. "미묘한 느낌와 날아간 느낌의 균형을 이루는 플레어를 표현하고 싶었습니다. XF50mmF1.0은 여기에 딱 맞는 장비였습니다."

  • Photo © Caroline Tran | FUJIFILM X-T4 , XF50mmF1.0 R WR, 1/4000초, F1.0, ISO 160

    Photo © Caroline Tran | FUJIFILM X-T4 camera and XF50mmF1.0 R WR lens, 1/2000 sec at F1.0, ISO 160

     

  • Photo © Caroline Tran | FUJIFILM X-T4 camera and XF50mmF1.0 R WR lens, 1/2000 sec at F1.0, ISO 160

     

빛이 바뀌자 이 렌즈의 기능은 더욱 빛을 발했습니다. 캐롤라인은 렌즈가 얼마나 빠른지, 해가 진 후에도 촬영을 계속하고 싶을 때 얼마나 도움이 되었는지 강조했습니다.

 

그러나 캐롤라인에게 인물 사진은 이미지 화질과 렌즈 성능 이상의 의미가 있습니다. 인물 사진을 찍는 과정은 대부분 촬영 대상과의 관계를 구축하는 것으로 구성됩니다. "약혼 기념 촬영에서 가장 중요한 단계는 두 사람을 편안하게 해주고 신뢰를 얻는 것입니다. 그래야 진실하고 마음 깊은 곳에 있는 스토리가 나옵니다."

이를 위해서는 자신 앞에 있는 연인과 눈을 맞추고 이들에게 집중해야 합니다. XF50mmF1.0의 간편한 조리개 링과 FUJIFILM 카메라의 외부 다이얼 덕분에 카메라가 꺼져 있든 켜져 있든 세팅을 확인할 수 있어서 화면을 보는 대신 강한 유대를 쌓는 데 많은 시간을 할애할 수 있습니다.

Photo © Caroline Tran | FUJIFILM X-T4 camera and XF50mmF1.0 R WR lens, 1/8000 sec at F1.0, ISO 160

캐롤라인은 이 모든 특징을 보고 이 렌즈를 새로운 단골 장비로 삼았습니다. "이제 인물 사진에는 이 렌즈를 사용합니다. 기본 장비가 되었죠." "인물 사진가라면 반드시 갖춰야 할 필수 장비입니다! 제품, 풍경, 순수 예술에도 사용하기 좋고 얕은 피사계 심도를 좋아하는 영상 제작자나 사진가에게도 좋은 장비입니다." 캐롤라인은 이 중망원 단렌즈를 FUJIFILM X 시리즈와 함께 사용하면 좋을 것이라는 말로 마무리했습니다.

"중형 포맷을 구매하기 부담스럽거나 필요 없는 인물 사진가에게 좋은 장비입니다. 멋진 보케를 표현할 수 있거든요! 저는 FUJIFILM이 표현하는 색을 사랑합니다. 시스템을 직관적으로 사용할 수 있고 제게 익숙한 아날로그 필름의 느낌이 그대로 살아 있습니다."

비하인드 영상을 통해 캐롤라인의 작업 과정을 살펴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