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ommel Bundalian가 말하는 4세대 X100

후지필름 X시리즈와 사랑에 빠진것은 X-Pro1과 만났을 때. X-Pro1은, 처음 소유한 X시리즈 카메라였다. 그 당시, 무거운 풀프레임의 DSLR을 가지고 다니는것에 염증을 느껴, 화질은 그대로이면서 더 가볍고 컴팩트한 카메라가 없을까? 하고 찾기 시작한 것이 만남의 계기가 되었다. 이 X-Pro2으로 수많은 필리핀의 아름다운 풍경과 축제를 담을 수 있게 되었다.

X100S

2013년, X100S를 만나고는, 곧 나의 '에브리데이 카메라'가 되었다. 집열쇠나 휴대전화와 마찬가지로, 이것을 가지고 나가지 않으면 불안할 정도의 존재다.

X100시리즈는, 23mm(35mm상당)의 렌즈 고정식 카메라. 컴팩트한 사이즈에 레인지파인더 디자인. 스냅이나 여행 촬영을 하는데는 안성맞춤이다. 오랜시간, 나의 최고의 동반자가 되었다.

LRT Depot, Metro Manila, Philippines
X100S + WCL, 1/60s, F2, ISO800
PNR Magallanes Station, Metro Manila, Philippines
X100S + WCL, 1/125s, F11, ISO200

X100T

X100S로 1년 정도 계속 사진을 찍고 있었을 때 쯤, 후속기종인 X100T가 발표되었다. X100시리즈로 찍는 사진이, 3세대에서 더욱 즐거워 진 것이다. 전자식 레인지파인더를 사용하면 OVF촬영도 더 잘 할수있게 된다. 무음의 전자셔터는 스냅, 여행사진에서 대활약한다. 여기에 포커스기능과 Wi-Fi기능도 강화되었다. 그리고 개인적으로 마음에 드는 필름시뮬레이션의 '클래식크롬'도 3세대에서 추가되었다.

해외에 여행갔을 때, X100T를 반드시 가지고 갔다. 2015년에는 도쿄를 방문했는데, 이 때에는 X100T를 사용하여 모노크롬으로 촬영했다.

Tokyo, Japan
X100T, 1/125s, F2.8, ISO800
Tokyo, Japan
X100T, 1/160s, F2.8, ISO400

같은 해에, X100T를 가지고 네팔로 여행을 떠났다. 그 당시에는 모든 사진을 클래식크롬을 촬영했다. 클래식크롬의 빛바랜듯한 색감 덕분에, 카투만두의 거리와 사람들을 아름답게 담을 수 있었던것 같다.

Kathmandu, Nepal
X100T, 1/250s, F16, ISO250
Kathmandu, Nepal
X100T, 1/225s, F4, ISO640
Kathmandu, Nepal
X100T, 1/125s, F9, ISO1000
Kathmandu, Nepal
X100T, 1/160s, F2.8, ISO400

X100F

그리고 올해 대망의 X100시리즈 4세대가 발표되었다. X100F는, 플래그십 카메라와 같은 최신 센서와 프로세서를 가지고 있다. ISO다이얼 내장의 셔터스피드 다이얼과 포커스레버 등, 하드웨어적으로도 진화를 이루고 있다. 조작이 전에없이 편리해 졌다. 셔터스피드, ISO, 조리개를 모두 다이얼로 조작할 수 있는 점이 좋다. 아나로그 카메라와 마찬가지로, 전원을 켜지 않고도 설정을 조정할 수있는점이 정말 좋다.

Montalban, Rizal
X100F, 1/1000s, F4, ISO800
Montalban, Rizal
X100F, 1/40s, F11, ISO100
Montalban, Rizal
X100F, 1/200s, F5.6, ISO200
Montalban, Rizal
X100F, 1/125s, F7.1, ISO500

사소한 것일지 모르지만, X-T2와 X-Pro2와 같은 배터리를 쓸 수 있게 된것도 개인적으로는 매우 기쁘다. X70과 같은 디지털 텔레컨버터도 편리하다. 아크로스 필름시뮬레이션도 추가되었다. X시리즈이기에 가능한 색감.

Montalban, Rizal
X100F, 1/200s, F9, ISO200
Montalban, Rizal
X100F, 1/160s, F2.8, ISO200
사진가에 대해

필름, 디지털 모두 수많은 경험을 쌓았다.

파노라마 사진, 여행사진이 전문 분야로,
거리스냅에 대한 열정도 끊임없이 가지고 있다.

World Wide Panorama의 멤버
360Cities에 사진 게재
PCCI (Philippine Center for Creative Imaging)의 일원

이력
2012년1월 – 현재 Imageworkz의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겸 사진가
2008년6월 – 현재 360 Unlimited Arts & Photography Studio의 사진가
2003년3월 – 2007년5월 프리 사진가, 잡지 기고가
2001년4월 – 2002년3월 ADPHOTO의 어시스턴트 카메라맨, 아티스트
1995년1월 – 1999년3월 Metro ManilaWARDS E의 카메라맨

수상 및 협업 이력
Finalist - 2001 Digital Design Competition
1st & 2nd Place-Digital Print of the Year 2001
Grand Prize & 1st Runner Up Winner2004 Master Digital Artist of the Year
FEATURED PHOTOGRAPHER: January 2007
I-MAG Photography
FEATURED ARTIST: March 2007 WACOM ASIA Website
SEPTEMBER 2007 "Image of the Week" at PHOTOSHOP.COM – U.S.A.
8th Place and Honorable Mention - AfterCapture Magazine by ADOBE Contest WorldWide 2007
Featured Artist at Corel Painter Magazine U.K. Edition
Featured in Mabuhay Magazine In Focus : October 2011
Featured in Manila Bulletin Newspaper – App, App and Away March 2012

관련 링크
관련 제품 정보

X 스토리 Rommel Bundalian가 말하는 4세대 X100
© FUJIFILM Corporation